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초·중·고 수학여행비, 최근 3년간 100만원 이상 97개 학교 184건

기사승인 2018.09.21  10:04:40

공유
default_news_ad2

- 1인당 200만원대 학교 18개(27건), 300만원대 학교 9개(20건), 2개교는 400만원 넘겨

[교육전문지 뉴트리션] 더불어민주당 김해영 의원이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2016~ 2018 수학여행 학생 1인당 경비 100만원 이상 학교 명단' 자료를 분석한 결과 전국 초·중·고 중에서 해외로 수학여행을 학교 중 100만원 이상의 고액 수학여행은 최근 3년간 총 97개 학교에서 184회에 달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더불어민주당 김해영 의원이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2016~ 2018 수학여행 학생 1인당 경비 100만원 이상 학교 명단' 자료를 분석한 결과 전국 초·중·고 중에서 해외로 수학여행을 학교 중 100만원 이상의 고액 수학여행은 최근 3년간 총 97개 학교에서 184회에 달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고액의 수학여행을 떠난 97개 학교 중 18개교는 3년간 총 27건에 걸쳐 학생 1인당 200만원대의 비용을, 9개교의 경우 3년간 20건에 걸쳐 학생 1인당 300만원을 넘는 수학여행 경비를 학생들로부터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300만원이 넘는 고액의 수학여행 비용을 지불한 9개 학교는 모두 과학고, 국제고 등의 특수목적고다. 세종시와 경기도에 위치한 특수목적고 2개교의 경우 1인당 수학여행 경비로 400만원이 넘는 금액이기도 한 것으로 자료에서 확인됐다.

학교등급별로 분류하면 초등학교 26개교에 49건, 중학교 9개교에 17건, 고등학교 62개교에 118건이었고, 지역별로 분류해보면 서울 25개교에 48건, 경기 17개교에 35건, 부산 9개교 18건 등으로 이어졌으며 인천, 충남 등이 그 뒤를 이었다.

김해영 의원은 “고액의 수학여행경비로 인해 학생들간의 위화감이 조성된다는 문제지적은 매년 국정감사에서 이어지고 있음에도 개선이 전혀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고 지적하면서, “모든 학생이 참여하기 어려운 고액 수학여행에 대해 저소득층에 대한 배려 등을 포함해 교육당국 차원의 보다 명확한 대책 마련이 필요한 시점” 이라고 했다.

◇ 정정·반론보도 청구 안내
관계법령(언론중재 및 피해구제 등에 관한 법률)에 근거하여 본 기사에 대하여 '정정·반론' 보도를 청구할 수 있으며, 정정 및 반론보도 청구를 원하시는 경우 뉴트리션 사이트 하단 '불편 신고' 를 통하여 접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기사 저작권 안내
본 기사는 교육전문지 뉴트리션(대구, 아00118)이 발행한 콘텐츠로, 현행 저작권법에 의거하여 보호를 받는 저작물입니다. 따라서, 저작권법 제7조(보호받지 못하는 저작물) 제5호에 해당한다고 임의로 판단하여 콘텐츠를 무단 전재 하는 등의 행위는 저작권법에 위배되므로, 기사 콘텐츠의 일부를 게재할 경우 저작권법 제37조(출처의 명시)에 따라 출처를 반드시 명시하여 주시기 바라며, 기사 전문을 사용하고자 하시는 경우 본보(교육전문지 뉴트리션)와 협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정임순(교육 뉴스 2부) concert@nutrition2.asia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청소년의 관점서 바라본 '한국교육'

한국 교육계의 다양한 '주장과 논평'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